“콩닥콩닥 설렘주의보”…’그남자오수’ 이혜란X최대철, 교제 시작

2019-08-26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지난 10일 방송된 OCN "그남자 오수"에서는 남대표(최대철 분)와 채리(이혜란 분)가 감춰왔던 속마음을 드러내며 두 사람의 본격적인 교제가 시작되었다. 

한때 안타깝게도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지 못했지만 남대표의 끊임없는 구애와 채리의 심경의 변화로 둘의 썸은 끝이나고 사랑의 결실을 맺으며 안방극장을 콩닥콩닥!! 하게 만들었다. 오수(이종현 분)의 가교역할로 만들어진 연인 관계인만큼 앞으로의 극중 재미가 기대된다.
 

OCN 월화 로맨스 "그 남자 오수"는 연애감 없는 현대판 큐피드 남자 오수와 연애 허당녀 유리의 둘만 모르는 확실한 썸로맨스. 따뜻해진 봄만큼 간질간질한 썸이 피어오르는 "그 남자 오수"는 매주 월,화 밤 9시에 OCN에서 만날수 있다.

sjr@sportschosun.com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158길 14, 2층  l  T. 02-546-3666  l  E. wayzcompany7@naver.com

Copyright ⓒ2019 wayzcompany.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