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아역배우 박상훈, 웨이즈컴퍼니와 전속계약(공식)

2018-01-04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아역배우 박상훈이 웨이즈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최근 개봉한 영화 ‘시간위의 집’(감독 임대웅)에서 배우 김윤진 의 아들 ‘효제’역으로 감성깊은 내면연기를 펼쳐 호평을 이끌어낸 박상훈이 데뷔이래 첫 전속계약을 체결, 매니지먼트 시스템 속에서 배우의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웨이즈컴퍼니 박정원 대표는 “KBS2 드라마 ‘프로듀사’ 에서 배우 김수현 아역(어린 백수찬)으로 등장할 때부터 눈 여겨보던 차에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 나이는 어리지만 그 누구보다도 연기에 대한 열정이 크며 진지하게 연기에 임하는 모습이 매력적이다.” “배우 박상훈과 함께하여 매우 기쁘며 앞으로 연기자로서 단단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앞으로 박상훈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프로듀사’, ‘내마음의 꽃비’, ‘불어라 미풍아’, ‘마음의 소리’등 다수의 영화, 드라마에서 호연을 펼치며 아역 배우로서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사진=웨이즈컴퍼니 제공

원문보기: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1706260907326624796_1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158길 14, 2층
T  02-546-3666    l    E  wayzcompany7@naver.com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158길 14, 2층            T   02-546-3666             E   wayzcompany7@naver.com

Copyright ⓒ2019 wayzcompany.

All right reserved.